본문 바로가기

연예계

2016년 2월 연예인 찌라시 X-file 첫번째

 

본 내용은 펀글이므로 진실여부는 본인의 판단에 맡기겠습니다.

+여자 인기스타 A가 몇년간 몸매 유지에 실패하였다고 합니다.

 

여자 인기 스타인 A가 최근 몇년간을 몸매를 유지하는것에 실패하는 모습을 보여왔습니다.

방송에 나올때에 너무나 인간적이며 후덕한 모습을 자주 노출해서 화제가 되고는 했는데요.

이는 남자친구가 바로 요리사인 B 때문이라는 이유가 그동안 설득력을 얻어 왔습니다.

A의 남자친구인 B는 인기 요리 프로그램에서도 자주 얼굴을 내비치고 있는 연하의 멋쟁이 요리사라고하는데요.

하지만 안타깝게도 이 두 사람 A와 B가 결별했다고합니다.

A의 마음은 아플 수 있으나 연인과의 결별로 인해서 몸매를 유지하는데는 큰 도움이 될 듯 합니다.(A:고Y정,B:정XX 셰프)

어디까지나 소문일뿐이며 100% 사실은 아님을 미리 밝혀 드립니다.

이번에 소식은 2016년 2월 연예인 찌라시 X-file 2탄입니다.

현재가 아닌 당시에 핫하던 소문임을 감안하고 보시기를 바랍니다.

+걸그룹 멤버인 C양이 거친 입으로 인해 구설수에 올랐다고 합니다.

 

걸그룹의 멤버인 C는 이쁘장한 외모와는 다르게욕으로 치자면 걸그룹중에서 지존으로 꼽힐정도로 입이 험한 것으로 수문이 자자하다는데요.

심지어는 같은 걸그룹의 멤버들조차도 '똥이 무서워서 피하냐? 더러워서 피하지'라는 심정으로 C와는 말을 일절 섞지를 않을 정도라고 합니다.

당시 촬영차 찾아간 유럽의 한 호텔에서 '전설의 욕잔치'를 유감없이 발휘했다고 합니다.

C가 갑자기 스태프들이 다 잇는 가운데서 100KG이 넘는 거구의 매니저에게 불같이 욕세례를 퍼부었다고 합니다.

이유는 매니저가 방안까지 신발을 대령하지 않고서 문 앞에서 자신에게 신발을 건네준것이 바로 그 이유입닏.

C는 '하루조잉ㄹ 촬영하느라고 신발 들 힘도 없었다'면서 우렁찬 목소리로 걸쭉한 욕을 퍼부었다고 합니다.

C의 매니저가 신발을 들고서 호텔 방문까지 따라왔는데도 불구하고서 욕설을 듣자 화가 난 나머지 C에게 불평을 늘어놓았다고 합니다.

그러자 C는 도리어 발로 방문을 쎄가 차는등의 난동을 부렸습니다.

거구의 매니저가 C의 방문차기에 기가 죽어서 황급하게 자리를 뜬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를 바로 앞에서 생생하게 목격한 여성 스태프는 'C의 기선제압 수준이 거의 전문가 수준'이었다면서 기 세기로 유명한 다른 멤버들이 C앞에서는 깨갱하는 이유를 바로 알 수 있었다'고 전했습니다.(C:수Y)

+은혜도 모르고 배신자로 미운털이 박힌 배우 D

 

당시에 D는 착실한 이미지로 몇년전에 주연급으로 올라서 이제는 당당하게 작품을 이끌어가는 배우가 되었습니다.

이는 사실은 D를 꾸준한 믿음으로 기용을 해준 제작진과 관계자들의 덕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제작진과 기획사는 D가 엄청난 제작비의 작품을 실패한 후에도 또다시 그를 기용해주면서 무한신뢰를 보여왔는데요.

이런 D가 그동안의 관계를 망각한채 논의중이던 작품을 과감하게 포기했다고 합니다.

다른 작품으로 갈아타기로 해서 그동안 함께한 관계자들은 배신감에 치를 떨고 있는 상황이라고 합니다.

결국에 이런 D의 배은망덕한 괘씸죄에 D의 소속사에게까지 불똥이 튀는 바람에 소속사 배우들이 덩달아서 일감이 떨어지게 생겼다고 합니다.(D:이진X)

앞서 글 서두에서 말한바 잇지만 어디까지나 떠도는 소문을 퍼온것이며 판단은 각자의 몫입니다.






Please Enable JavaScript!
Mohon Aktifkan Javascript![ Enable JavaScript ]